(ft. Motorized Solar System) 태양계 움직임을 관찰하자!

 앞의 포스팅에서 캘린더 이야기도 그렇지만 실제로 아이들이 듣는 많은 자연현상은 자전공전 현상과 연결된다.큰 아들과 어떤 달은 31일까지 있고, 어떤 달은 30일까지 있다는, 날짜를 얘기하다가 아이가 묻는데.blog.naver.com 몇번 중간에 아이들(태양 또는 지구)을 세우고 나(지구 또는 달)를 빙빙 돌았지만 놀림감이 되어 소기의 목적을 달성하지 못했다. 그런데 재미있는 교구를 발견해 아이들의 생일을 빌미로 사줬지만 당시엔 한두 번만 시연해 구석에 처박아 날씨가 추워져 습격으로 바깥에서 놀 수 없게 되자 슬슬 관심을 갖기 시작한다. 이름은 Motorized Solar System!

처음 개봉했을 때 배터리가 들어가는 부분이 불량하여 교환을 요청하였는데, 재배송된 상품에는 겉면에 ‘제품 철저(부사장 특별지시)’ 비슷한 메모가 붙어 있어 매우 인상적이었다. 중앙의 태양은 별자리가 그려진 돔으로 바꾸어 아이들과 밤에 불을 끄고 별자리를 이야기하기에도 좋다. 하지만 내구성은 별로 없는지 몇 달 만에 다시 꺼내서 작동시키는데 공전하는 행성 부분이 벌써 반은 망가진 것 같아요. 무엇보다도 이 교구의 장점은 안에 행성별 자전 공전 주기와 함께 재미있는 퀴즈가 수록된 가이드가 함께 있다는 점! 아직 우리 아이들과 어울릴 수는 없지만 초등학교 고학년이나 중학생, 혹은 우주에 관심이 많은 아이들에게는 유용한 정보가 될 것 같다. 해왕성의 공전주기가 165년에 이르고 금성은 자전주기(244.3일)가 (225일)보다 길다는 사실을 아는 사람은 많지 않으니.

하지만 가격이 워낙 비싸기 때문에(4~5만원 선) 구입을 권하기는 어렵다. 내가 그때 이걸 왜 샀는지 모르겠는데?! 우리 아이들에게 맘껏 써서 조카를 물려주겠다는 야심 찬 계획이 있었던 것 같은데, 이미 수성화성이 공전되지 않는 것을 보고 망쳤다. 그래도 학교에서 태양계에 대해 배울 때까지는 제대로 놔두자. 실물이 궁금하신 분은 저희집에 와서 구경하세요!! ㅎㅎ